칭찬합시다

이곳은 칭찬합시다게시판입니다.

- 칭찬하실분의 개인신상(소속, 학년, 반, 이름)을 올리실 경우, 반드시 본인의 동의를 받고, 작성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이 곳은 자유롭게 글을 게시할 수 있으나 아래 사항에 해당되는 글은 게시자의 동의 없이 삭제처리될 수 있습니다.

    • 특정인, 특정기관, 단체, 부서를 근거 없이 비난, 비방하거나,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경우
    • 영리목적의 상업성광고, 저작권을 침해할 수 있는 내용
    • 욕설 등의 저속한 용어를 사용하는 경우
    • 동일인 또는 동일인이라고 인정되는 자가 똑같은 내용을 주2회이상 게시하거나 비슷한 내용을 1일2회이상 게시하는 경우
    • 기타 연습성, 오류, 장난성의 내용
    • 정치적 목적이나 성향이 있는 경우
    • 게시판목적에 부합하지 않는 경우.
  1. 귀하가 공개하신 내용은 타인이 볼 수도 있습니다. 타인의 개인정보(이름, 전자우편 등)를 정보주체의 동의 없이 취득하거나 공개하는 경우, 인권을 침해하는 경우 등은 관련 법에 의해 처리될 수 있습니다.
    • 공공기관의개인정보보호에관한법률 제23조
    • 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이하'정보통신망법') 제61조 등
인쇄

해솔초 위승우 교장선생님감사합니다

김재경


안녕하세요.^^
저희아이는 작년에 졸업을 했지만, 해솔초를 다니면서
거저받았던 ,마음속에 담아둔 감사한 마음을
스승의 날을 맞아 전해드리고싶어 글을씁니다.
아침 등교길 ,너무나 환한 미소로 항상우리 아이들을 맞아주시던 모습,
교장선생님이계셨다고
아이는 그리워합니다
선생님이 오시고 나서 많은것이 바뀌었습니다.
목공예실 ,자연속을 오르는듯한 동심의 계단길
특색있는 나만의 작품무드등을만들어 오던 날은
자기가 작가가되듯 재잘거리던아이의 모습,
또,해솔초엔 학부모와의 협력으로 자료실이란
특별한 공간이있어 준비물을안챙겨가도걱정이 없었지요.
교장선생님의 아이들에 대한 사랑이,아이들 눈 높이에 맞는 시선이
아이들이 행복해하는
꿈꾸는 공간들이 될수있었습니다
올해는 특별한 도서관이 생겼다는 소식까지~
그곳에서 또 미래를 꿈꾸는 아이들의 모습이 그려집니다

감사합니다
그리고 존경하며사랑합니다 .
.교장선생님

Read : 309
Time : 2022-05-12 21:36:26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대한 동의

    [칭찬합시다] 게시판에서는 게시자 확인을 위해 이름, 연락처, 이메일에 대한 내용을 수집하고 있습니다. [등록] 버튼을 눌러 작성하신 게시물을 등록시 기재하신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만족도 평가

만족도 선택